여의도에 가면,

아니 여의도 IFC몰에 가면, 막상 식사할곳이 잘 없다. 조금 비싸고 약간 만족스럽지는 못하달까?


그중에 가격대비 가장 만족스러운 곳이 있다면,

개인적으로~ 제일제면소 정도인데!


추워서 밖으로 나돌기 싫었던 지난 주말,

여의도 IFC몰에서 실컷(?) 놀고, 제일제면소 가서 폭풍흡입!




시원한 해물 우동 전골을 먹다보니,

왜케 소주가 생각나던지,,..


언젠간 제일제면소내 샤브샤브도 꼭 섭렵해 보리라~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
신고

댓글을 달아 주세요